• home
  • 영업소 및 AS center
  • 보도자료

보도자료

보도자료

[2021.01.11] "산업부, 소부장 으뜸기업 22개 선정…최대 250억 지원"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21-01-11 15:01 조회37회 댓글0건

본문

 

647,501

 

산업통상자원부가 글로벌 소재·부품·장비(소부장) 기업으로 성장할 국내 최고 기술 기업인 `소부장 으뜸기업` 22곳을 선정했다고 11일 밝혔다.

 

산업부는 이날 세종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소부장 으뜸기업 비전 선포식`을 개최해 이런 내용을 발표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온·오프라인으로 진행됐으며 22개 소부장 으뜸기업 대표들이 모두 참석해 지정서를 받았다.

 

여기에는 주성엔지니어링, 경인양행, 동진쎄미켐(이상 반도체 분야), 코오롱인더스트리, 신화인터텍, 선익시스템, 에이치앤이루자(디스플레이), 에이테크솔루션, 일진머티리얼즈, 아모텍, 에코프로비엠(전기·전자) 등이 포함된다.

또한 와이지-원, 이오테크닉스, 하이젠모터, 새솔다이아몬드공업, 에스비비테크, 아스플로, 미래컴퍼니(기계·금속), 상아프론테크, 성우하이텍, 오토젠(자동차), 후성(화학) 등도 이름을 올렸다. 

 

기업 규모별로 보면 대기업이 2곳, 중견기업이 14곳, 중소기업이 6곳으로 집계됐다.
앞서 산업부는 지난해 10월부터 약 3개월간 신청서를 제출한 123곳의 기업을 대상으로 평가를 실시했다. 200여명의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단은 서면평가, 현장실사, 심층평가, 종합평가 등 4단계에 걸쳐 심사를 진행했다.
이번에 선정된 소부장 으뜸기업들은 핵심 전략 기술 분야에서 국내 최고 기술을 보유한 곳이다. 또한 국내외 투자, 해외 진출 경력, 제조 환경, 경영인의 의지 등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가능성을 지니고 있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해당 기업들은 앞으로 5년간 범정부 차원의 100여개 프로그램을 연계해 기술 개발, 사업화, 글로벌 진출 등 전 주기에 걸친 지원을 받게 된다.
정부는 으뜸기업이 기술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연간 최대 50억원의 연구개발(R&D) 지원금을 투입할 계획이다.
또한 339개 공공기관 테스트베드 기반의 실증 평가를 통해 성과에 대한 사업화를 촉진하고, 4000억원 규모 산업기술정책 펀드를 우선적으로 제공해 인수합병(M&A), 설비투자 자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으뜸기업 시장을 전 세계로 확대하기 위한 `소부장 국가 브랜드 기업` 사업도 추진된다. 기업별 맞춤형 전략 컨설팅 제공, 해외 온·오프라인 전시회 진출 등 다양한 방식을 활용한 지원이 이뤄진다.
소부장 수급대응지원센터는 으뜸기업 규제 관련 전담 창구로 지정됐다. 으뜸기업의 규제 개선 신청 건에 대해서는 규제하이패스 제도를 통해 15일 이내에 개선 여부를 검토하게 된다.

성윤모 산업부 장관은 이날 축사를 통해 "일본 수출 규제에 이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글로벌 불확실성이 확대됐으나 우리 경제는 상대적으로 선전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이어 "글로벌 공급망 재편, 디지털 전환, 기후 변화 등 우리 앞에 놓인 거대한 도전을 극복하고 흔들리지 않는 소부장 강국 도약을 위해 으뜸기업의 기술 경쟁력이 필수"라며 "정부도 성장 걸림돌을 제기하기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출처 : 산업부 소부장 으뜸기업 22개 선정최대 250억 지원 | 한국경제TV (wowtv.co.kr)

          https://www.wowtv.co.kr/NewsCenter/News/Read?articleId=A202101110319&t=NN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